본문 바로가기

농사로

RDA인테러뱅

공유
facebook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프린트 하기
스크랩 하기
한국농업의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나갈 농촌진흥청 대표 리포트
RDA 인터러뱅 상세표
제목 농경지의 야수(野獸)들
날짜 2015-09-30 최준열(jychoi@rda.go.kr)
평점 4.87점/5점만점(rda.go.kr회원15분이평가한점수입니다.)
요약

1. 논과 밭의 야수(野獸)들
지구온난화의 영향과 국제 교역이 일반화되면서 전 세계의 병해충도 공유되고 있다. 믿을 수 있는 농산물을 선호할 뿐만 아니라 귀농귀촌, 도시농업, 청정지역 주 선호가 대세인 지금에 와서 해충에 관한 지식을 배우는 것은 필수이다.
논에서 힘이 제일 센 곤충은 멸구와 물바구미이며, 콩밭에는 노린재, 옥수수밭에는 나방류가 득세하고 있다.

2. 채소밭의 야수들
배추에는 배추흰나비, 몇몇 나방류 애벌레, 벼룩잎벌레 등이 주요해충으로, 그 중 유기농의 가장 큰 적은 벼룩잎벌레이다. 온실가루이는 수박, 참외, 오이, 호박 등의 박과작물 뿐만 아니라 토마토, 딸기 등 시설재배가 이루어지는 모든 작물을 흡즙한다. 파밤나방, 담배거세미나방 그리고 도둑나방은 왕성한 식욕의 소유자로 농작물을 해치는 폭군 3인방으로 꼽힌다. 우리 민족이 많이 즐기는 파, 양파, 마늘만 먹는 파좀나방, 고자리파리들 같은 해충들도 있다

3. 동구밖 과수원길
사과는 꽃, 잎, 과일까지 맛이 없는 곳이 없어 가장 흔한 진딧물, 응애를 빼고도 사과면충, 뽕나무하늘소, 왕풍뎅이 등이 골칫거리다. 배에만 달라붙는 배명나방, 콩가루벌레, 털매미 등이나, 복숭아의 복숭아심식나방, 복숭아유리나방, 복숭아거위벌레 등도 과일을 망치는 해충이다. 가장 따뜻한 지방에서 나는 감귤에는 아열대성 해충이 많은데 대표적인 것이 이세리아각지벌레, 귤굴나방 같은 것이 있으며 포도호랑하늘소, 포도뿌리혹벌레 등처럼 해충 앞에 포도라는 명칭이 붙는 것은 거의 포도만 먹는 일편단심의 해충이다.

4. 꽃밭에서
가을을 대표하는 국화에도 예외없이 해충이 달라붙는데 농작물이라면 거의 다 먹어치우는 담배거세미나방, 국화하늘소 같은 것이 있고 가시가 많아 해충이 적을것 같은 장미에도 왜콩풍뎅이나 거위벌레 등과 같은 해충은 존재한다. 마지막으로 우리나라 화훼와 채소농가의 눈물을 쏙 빼놓는 총채벌레도 빠질 수 없는 해충이다.

5. 가정까지 접수한 무뢰한들
논, 밭, 과수, 화훼할 것 없이 사람이 재배하는 모든 것에 달라붙는 무시무시한 해충이 있다. 바로 진딧물과 응애가 그 주인공으로 농작물 뿐 아니라 텃밭, 가정의 화분, 베란다까지 점령한 대단한 녀석들로 한번 생기면 없애기가 쉽지 않으므로 철저히 방제를 해야하는 녀석들이다. 마지막으로 곤충은 아니지만 애지중지하는 꽃, 화초의 잎을 갉아먹는 달팽이도 가정에서는 꽤 골치아픈 존재이다.

목차

요 약
Ⅰ. 논과 밭의 야수들 ··································· 1
Ⅱ. 채소밭의 야수들 ···································· 5
Ⅲ. 동구 밖 과수원길 ··································· 9
Ⅳ. 꽃밭에서 ················································ 14
Ⅴ. 가정까지 접수한 무뢰한들 ················· 17

첨부파일

제157호(농경지의 야수들).pdf
다운로드

제157호(농경지의 야수들).hwp 다운로드

본문의 이해를 도울 목적으로 포함된 사진과 이미지는 인테러뱅에만 사용하도록 허락을 받은 것으로 저작권 침해의 우려가 있어 홈페이지 및 모바일 홈페이지에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작물의 주요 해충들농경지의 야수(野獸)들2015. 9. 18.

지구온난화의 영향과 국제 교역이 일반화되면서 전 세계의 병해충도 공유되고 있다. 믿을 수 있는 농산물을 선호할 뿐만 아니라 귀농귀촌, 도시농업, 청정지역 거주 선호가 대세인 지금에 와서 해충에 관한 지식을 배우는 것은 필수이다. 논에서 힘이 제일 센 곤충은 멸구와 물바구미이며, 콩밭에는 노린재, 옥수수밭에는 나방류가 득세하고 있다.

157

0 / 300 byte
등 록

※본 호의 pdf 자료를 보시고 우편으로 받아보고 싶으신 분은 063-238-0809번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본지에 게재된 내용은 필자 개인의 견해이며 청의 공식 입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본지의 내용을 인용할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명시하여 주시기바랍니다.

변종섭 2015-10-05

멋져부러. 천연색 사진. 많이 활용할게요. 해충도감처럼.

인테러뱅 2015-10-08

칭찬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