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농사로

RDA인테러뱅

facebook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프린트 하기
스크랩 하기
한국농업의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나갈 농촌진흥청 대표 리포트
RDA 인터러뱅 상세표
제목 문화선물세트, 세시풍속 - 전통문화의 발굴, 보전을 위한 재해석 -
날짜 2013-09-11 정명철 등(jmc6807@korea.kr)
평점 5점/5점만점(rda.go.kr회원6분이평가한점수입니다.)
요약

1. 세시풍속의 의미와 기능
세시풍속은 때를 나타내는 ‘세시(歲時)’와 생활을 나타내는 ‘풍속(風俗)’이 합쳐진
말로 해마다 주기적으로 행해지는 의례와 놀이를 말한다. 세시풍속은 농경 등
생업과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어 농경의 기원에서 그 유래를 추정하고 있으며,
중국의 ‘삼국지’ 위서 동이전에도 우리나라의 세시풍속이 소개되어 있다. 세시풍속은
종교적 기능, 공동체 삶을 강조하는 사회적 기능, 인간의 휴식과 자연의 재생을
통한 생산적 기능, 그리고 전통예술 전승 측면에서의 예능적 기능 등을 담고 있다.
이러한 기능은 생활문화에 영향을 미쳐 종교의례, 농경의례, 놀이, 속신(속담) 등을
비롯해 명절에 특별히 먹는 음식인 절식이라는 형태로 나타나고 있다.

2. 전통의 세시풍속 그리고 진화
전통 농업사회에서 현대 산업사회로 바뀌면서 세시풍속의 의미가 퇴색되고 그
내용도 축소, 약화되고 있지만, 전통문화의 보존, 가족․친척․학연 등과의 만남,
그리고 고향에 대한 소속감 확인 등의 의미는 아직도 이어지고 있다. 현재 전승
되고 있는 주요 세시풍속은 연초의 설, 대보름, 봄철의 이월초하루, 삼짇날, 초파일,
여름철의 단오, 유두, 삼복, 칠석, 백중, 가을철의 추석, 중구, 그리고 겨울철의 상달,
동지, 섣달그믐 등이 있다. 한편으로는 서구문화의 유입, 교육과 산업의 변화, 그리고
기업의 상업적 광고를 위한 각종 이벤트 날이 새롭게 풍속으로 등장하고 있다.

3. 세시풍속이 주는 선물
세시풍속은 예부터 세계인에게 일상의 기쁨과 무사안녕을 제공해 왔으며, 사라지는
풍속도 많지만, 그 가치가 인정된 경우에는 유네스코가 세계무형유산으로 지정하여
보전을 꾀하고 있다. 일부는 세계적인 축제나 공연, 뮤지컬, 영화, 소설, 게임 등
다양한 문화콘텐츠로 개발되어 지역 활성화와 경제적 이득을 제공하고 있다. 또한,
농촌관광의 테마로 활용되어 농업인에게는 새로운 소득원을, 도시민에게는 전통문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4. 시사점
세시풍속은 문화콘텐츠라는 총체적인 시각에서 볼 때 여느 문화자원과 견주어도
독창성과 차별성에서 뒤떨어지지 않는 소재로 재평가해야 한다. 이러한 세시풍속은
형태별로 전승주체가 다르고 시간이 지남에 따라 사라질 가능성이 높아 발굴과
보전이 매우 시급하며, 동시에 문화콘텐츠로 활용할 수 있도록 국가 차원의 연구
개발이 필요하다. 또한, 향토문화와 지역경제를 되살릴 수 있도록 중장기 목표를
담은 창의적인 종합정책이 필요하다.

목차 <요약>
Ⅰ. 세시풍속의 의미와 기능·······················1
Ⅱ. 전통의 세시풍속 그리고 진화·············8
Ⅲ. 세시풍속이 주는 선물·························16
Ⅳ. 시사점····················································23
첨부파일

108호-세시풍속.pdf
다운로드

108호-세시풍속.hwp 다운로드

본문의 이해를 도울 목적으로 포함된 사진과 이미지는 인테러뱅에만 사용하도록 허락을 받은 것으로 저작권 침해의 우려가 있어 홈페이지 및 모바일 홈페이지에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전통문화의 발굴, 보전을 위한 재해석문화선물세트, 세시풍속2013. 9. 11.

세시풍속은 때를 나타내는 ‘세시(歲時)’와 생활을 나타내는 ‘풍속(風俗)’이 합쳐진 말로 해마다 주기적으로 행해지는 의례와 놀이를 말한다. 세시풍속은 농경 등 생업과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어 농경의 기원에서 그 유래를 추정하고 있으며, 중국의 ‘삼국지’ 위서 동이전에도 우리나라의 세시풍속이 소개되어 있다. 세시풍속은 종교적 기능, 공동체 삶을 강조하는 사회적 기능, 인간의 휴식과 자연의 재생을 통한 생산적 기능, 그리고 전통예술 전승 측면에서의 예능적 기능 등을 담고 있다.

108

0 / 300 byte
등 록

※본 호의 pdf 자료를 보시고 우편으로 받아보고 싶으신 분은 063-238-0809번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본지에 게재된 내용은 필자 개인의 견해이며 청의 공식 입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본지의 내용을 인용할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명시하여 주시기바랍니다.

박진영 2013-11-26

11월 11일이 농민의 날이자 가래떡데이인 건 모르고, 빼빼로 데이 행사만 판을 치더라구요. 빼빼로 많이 먹어봤자 충치에 뱃살만 생기니, 우리 농민이 재배한 쌀로 만든 가래떡을 드시라고 주변에 열심히 돌렸답니다 ㅎㅎㅎ

오미자 2013-09-27

재미있는 내용이네요^^ 현대의 세시풍속은 삼겹살데이, 발렌타인데이라 ㅋㅋㅋ 전통 세시풍속하면 절기별로 먹는 떡 생각이 난답니다. 추석 송편조차 사다먹은 지 오래지만~ 아참, 궁금한 게 있어요. 부처님 오신 날에 먹는 음식으로 '어만두(생선으로 속을 넣은 만두)'가 있더라고요. 부처님들도 생선을 드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