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농사로

RDA인테러뱅

facebook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프린트 하기
스크랩 하기
한국농업의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나갈 농촌진흥청 대표 리포트
RDA 인터러뱅 상세표
제목 마음이 즐거워지는 곤충 -애완에서 정서곤충으로의 도약-
날짜 2016-11-02 박해철(culent2110@rda.go.kr)
평점 5점/5점만점(rda.go.kr회원12분이평가한점수입니다.)
요약

 

 1. 정서(情緖)지능
 계절을 나타내는 봄, 여름, 가을 등의 단어는 사람들에게 다양한 느낌을 전달한다. 사람들이 계절의 변화 속에서 느끼는 감정이나, 혹은 일상에서 늘 사용하는 향기, 풍경, 정취와 같은 단어는 사실은 과학에서 보면 대단히 복잡한 두뇌활동의 결과이다. 한마디로 정서는 희로애락의 급격한 감정의 흥분상태로 정의되며 감정적인 느낌과 행동적인 표현을 모두 포함하는 용어이다.
 정서교육은 고대 그리스로부터 주목받았다. 정서지능은 후천적 학습이 가능하며, 정서지능이 높으면 훌륭한 사회구성원의 자질을 갖게 된다고 한다.


2. 정서(情緖)곤충
 정서곤충의 개념화는 단순한 벌레가 아니라 자연과 인간이 공존한다는 지속가능 농업의 틀로부터 출발한다. 곤충의 가치를 인간 중심의 취향문화에 두되, 좋든 나쁘든 인간에 미치는 곤충의 영향을 통해서 정서적으로 활용한다는 개념이다. 즉, 애완, 체험학습, 테마파크, 치유 등에서 인지, 정서, 육체 기능을 활성화시켜 6차 산업에 활용되는 곤충을 말한다. 정서지능과 다중지능이론에서 언급되는 공감능력에는 단지 사람뿐 아닌 곤충과 같은 자연과의 교감, 공감, 향유 등의 내용이 포함되기 때문이다. 곤충이 가진 오묘한 빛깔과 독특한 모양은 아름다움으로 인간의 욕구를 자극해 왔다. 또한 곤충의 소리는 사람에게 대화의 느낌을 주어 정서적 안정감을 주어왔다.


3. 스마트 시대의 정서곤충
 정서곤충은 정서기반의 좋은 산업 콘텐츠로 곤충마다 다양한 특성들은 각각의 캐릭터로 매력을 살릴 수 있어 영화나 게임 등의 단골 주인공으로 등장하여 즐거움을 주는 존재이다. 또한 귀했던 곤충의 대량사육이 가능해지면서 도시 어린이들에게 곤충이 애완용 또는 관찰학습용으로 각광받기 시작하였다. 각 지자체에서도 무주반딧불축제를 시작으로 지역만의 특징이 잘 드러난 곤충을 새로운 축제의 콘텐츠로 채용하거나 곤충생태관과 전시관을 앞다투어 설립 운영하고 있다. 최근에는 곤충의 다양한 능력이나 특정 물질, 구조를 분석하여 응용하는 생체모방공학(Biomimetics)이 발전하고 있다.
 이처럼 곤충은 초등학생을 비롯한 청소년, 노인까지 다양한 연령층에 정서적, 심리적으로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좋은 콘텐츠이다.


4. 시사점
 정서곤충이 농산업 측면에서 보다 중요한 역할을 하기 위해서는 새롭고 다양한 콘텐츠의 발굴이 필수적이다. 또한 기존의 틀을 벗어나 체험 중심으로 진화되어야 한다. 하지만, 대부분 영세농가 중심의 생산과 고령화된 촌락이 많아 국가주도형 상품 및 서비스 개발이 매우 중요하다.


목차

Ⅰ. 정서(情緖)지능 ······································ 1
Ⅱ. 정서(情緖)곤충 ······································· 6
Ⅲ. 스마트 시대의 정서곤충 ···················· 12
Ⅳ. 시사점 ······················································· 16


첨부파일

제182호(정서곤충)-배포.pdf
다운로드

제182호(정서곤충)-배포.hwp 다운로드

본문의 이해를 도울 목적으로 포함된 사진과 이미지는 인테러뱅에만 사용하도록 허락을 받은 것으로 저작권 침해의 우려가 있어 홈페이지 및 모바일 홈페이지에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애완에서 정서곤충으로의 도약마음이 즐거워지는 곤충2016. 10. 19.

정서곤충은 정서기반의 좋은 산업 콘텐츠로 곤충마다 다양한 특성들은 각각의 캐릭터로 매력을 살릴 수 있어 영화나 게임 등의 단골 주인공으로 등장하여 즐거움을 주는 존재이다. 또한 귀했던 곤충의 대량사육이 가능해지면서 도시 어린이들에게 곤충이 애완용 또는 관찰학습용으로 각광받기 시작하였다.

182

0 / 300 byte
등 록

※본 호의 pdf 자료를 보시고 우편으로 받아보고 싶으신 분은 063-238-0809번으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본지에 게재된 내용은 필자 개인의 견해이며 청의 공식 입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본지의 내용을 인용할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명시하여 주시기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