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facebook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프린트 하기
스크랩 하기
품종보호 출원/등록정보 상세표
출원번호 101999000013 출원년도 1999
출원일 1999-02-05 심사진행상태 보호등록
작물분류 식량작물 작물명
영문작물명 Rice 학명 Oryza sativa L.
종명 Oryza 품종명 상미
품종명(영문) Sangmibyeo 출원인 농촌진흥청
출원인국적 대한민국 대리인
육성자 류길림, 김정곤, 송유천, 임상종, 김순철, 임무상, 이희우, 홍연규, 김대식 출원공개번호 101999000013
출원공개일 1999-02-25
상세URL http://www.seed.go.kr/protection/situation/seedsearch_01_view.jsp?KeyWord1=상미&gubun=1&appl_idty=51986&appl_knd=40
심사결정일 2000-08-07 등록번호 218
심사결정사항 이 품종보호출원은 거절의 이유를 발견할 수 없으므로 식물신품종보호법 제43조 제1항에 의해 품종보호 결정합니다.
보호권 등록일 2000-08-07 품종보호권자 농촌진흥청
보호권 존속기간 2000-08-07 ~ 2020-08-06 보호권 소멸여부 보호
보호권 소멸일 보호권 소멸사유
출원공개내역
  • 잎의 모용성이 꺼끄럽고 안토시아닌 색소가 잎몸이나 잎귀, 잎혀, 주두, 부선 까락등 어느부위에도 분포하지 않는다. 남부지역 보통기재배시 출수기는 8월 7일경이며 간장은 66cm정도이며 까락은 보통정도이고 천립중은 24.2g이다. 현미의 장폭비는 1.75로 둥근편이며 배유형태는 멥쌀이며 쌀알은 투명하여 맑은 편이다. 상미벼는 대조품종인 오대벼에 비해 키가 8cm정도 짧은 단간종으로 도복에 매우 강하며 탈립이 잘되지 않는 특성이 있으며 영에 까락이 약간 있
품종육성경과
  • 상미벼는 1991년 영남농업시험장에서 양질 내도복성인 삼백벼를 모본으로 하고 다수성인 Ou 316을 부본으로 단교배시켜 YR14987로 교배번호를 부여하였다. '91/'92 동계온실에서 F1개체를 양성하였고 '92년 하계에 영남농업시험장 상주출장소 포장에서 F2집단을 재배하여 포장 및 실내선발을 거쳐 양질로 인정된 개체만을 재선발하여 '92/'93 동계에 필리핀에서 F3을 증식하였으며 F4세대부터는 계통육종법에 따라 우량계통을 선발하여 1994년 F5세대에서 예비선발시험을 실시하였고 1995년에는 생산력검정을 실시한 결과 YR14987-150-3-3를 상주19호로 계통명을 부여 하고 1996∼1998년 3개년간 지역적응시험을 실시하였음
식물체의 주요 형태적 특징
  • 1. 식물체의 주요 형태적 특성
  • 상미벼의 잎은 오대벼보다 약간 짙은 녹색이고 길이와 너비가 보통이고 직립성이며 줄기는 보통 굵기로 강인하며 분얼정도는 보통이며 이삭은 추출이 양호하고 착립밀도는 오대벼와 같으며 까락은 약간 있으며 벼알이 잘 떨어지지 않는 편이고 부선 및 영색은 황백색이다. 출수기는 중부 및 남부 중산간지에서 8월 5일 중남부 내륙 및 중산간지에서 8월 8일로 평균 8월 7일이며 오대벼 보다는 3∼6일 정도 늦은 준조생종이다. 키는 66cm로 오대벼 보다는 8cm정도 짧은 단간종이며 주당수수는 오대벼보다 2개 많고 수당립수는 오대벼 보다 5개정도 많은 편이나 현미천립중은 20.7g으로 오대벼의 23.7g보다는 가벼운 편이며 등숙률은 같다. 미질특성은 현미의 장폭비가 1.75로 둥글고 심복백이 적은 품종임
구별성
(출원품종이 대조품종과 구별되는 주요 특징)
  • 2. 출원품종이 가장 유사한 품종(대조품종)과 구별되는 특성
  • 상미벼는 대조품종인 오대벼에 비해 키가 8cm정도 짧은 단간종으로 도복에 매우 강하며 탈립이 잘되지 않는 특성이 있으며 영에 까락이 약간 있다. 도열병에는 강하나 바이러스와 충해에는 약하고 불시출수는 오대벼보다 덜되며 성숙기에 하위엽의 노화가 느린편이다.
출원품종의 균일성과 안정성
  • 3. 출원품종의 균일성과 안정성
  • o 균일성 : 상미는 1996∼1998년의 성적에 의하면 출수기, 간장 등의 형태적 특성에 있어 균일성이 있음이 인정됨
  • o 안정성 : 상미는 1996∼1998년의 성적에 의하면 지엽의 자세, 출수기, 까락의 길이에 있어서 연차간 변이가 적어 안정적이었음